Press Release

차세대 메타버스 플랫폼 기업 ‘닫닫닫’, 27억원 투자 유치

  • 게임 베테랑 모여 창업, YG인베스트먼트, 김기사랩 등으로부터 초기 투자 유치

  • 차세대 메타버스 플랫폼 TNT 개발에 박차, 2022년 출시 목표로 해외부터 서비스 예정

2021.08.17  소셜미디어를 통한 차세대 메타버스 플랫폼을 개발 중인 ㈜닫닫닫 (공동대표 배용택, 윤용기, 장준수)은 한국투자파트너스, KB인베스트먼트, 라구나인베스트먼트 등으로부터 총 27억원 규모의 프리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2018년 설립된 닫닫닫은 현재까지 YG인베스트먼트, 김기사랩을 비롯해 전 라이엇게임즈 리그오브레전드의 메인 프로듀서 스티븐 스노우(Steven Snow), 넷플릭스 본부장 크리스토퍼 리(Christopher Lee), 트리플 김연정 대표, 전 소프트뱅크아시아 인프라스트럭쳐펀드(SAIF) 한동현 대표 등으로부터 초기 투자를 받은바 있다.

닫닫닫은 대중들이 소통하는 방식과 소셜미디어의 미래를 바꾸기 위해 게임 업계 베테랑들이 의기투합해 창업한 회사다. 장준수, 윤용기 대표는 엔씨소프트와 엑스엘게임즈에서 오랫동안 호흡을 맞춰왔으며 닫닫닫의 초기 투자자이자 조언자로 함께 해 오던 전 크래프톤 최고투자책임자(CIO)와 미국지사장을 역임한 배용택 대표가 올해 초 공동대표로 전격 합류하게 됐다.

이번 투자를 통해 닫닫닫은 프로젝트 TNT(가칭)의 개발 및 출시를 위해 미국 시애틀과 한국에서 팀보강에 집중할 방침이다.

현재 닫닫닫이 개발중인 SNS 플랫폼 프로젝트 TNT는 사용자가 직접 3D배경과 캐릭터에 감정을 부여하고 스토리를 담아 숏폼 영상툰 형태로 만들어 공유할 수 있게 하는 신개념 메타버스 플랫폼이다. 기존 사진, 영상, 텍스트 기반의 소셜미디어 플랫폼의 한계를 넘어서 사용자가 직접 손쉽게 스토리 영상툰을 제작하여 공유할 수 있다는데 큰 차별점이 있다.

 

닫닫닫 배용택 대표는 “닫닫닫만의 최적화 기술을 통해 꼭 최신 폰이 아니더라도 스마트폰 사용자라면 누구나 TNT를 사용해 다양한 콘텐츠 만들고 즐길 수 있다.”며 “요즘 화제가 되는 많은 메타버스 서비스들이 게임을 배경으로 발전하고 있다면, 닫닫닫이 추구하는 메타버스는 대중에게 친숙한 소셜미디어를 통한 생활 밀접형 모델이라 범용성이 높으며 누구에게나 편하게 다가갈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프로젝트 TNT는 미국과 인도 등의 글로벌 시장 검증 과정을 거쳐 2022년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단순 공유 및 텍스트, 사진, 영상의 형태로 발전해 온 소셜미디어 플랫폼에 새로운 전환기를 이끌어낼 계획이다.

https://platum.kr/archives/168999

http://www.datanet.co.kr/news/articleView.html?idxno=163222

https://www.thisisgame.com/webzine/game/nboard/225/?n=130927

https://www.hankyung.com/it/article/202108178208v

http://www.khgame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30354